close

전시 연계 워크숍

Exhibition-linked Workshop

지화_종이꽃 만들기
JI-HWA_making paper flowers

[지화_종이꽃 만들기]는 2018년 겨울 스포츠의 하이라이트인 제23회 평창 동계올림픽의
꽃인 각국 대표선수들의 건승을 기원하며, 생명존중 사상을 바탕으로 과거 생화(生花)를
대신해 관혼상제나 왕실 주요행사에 사용되던 ‘지화(紙花)’ 즉, ‘종이꽃’들을 관람객들이
직접 만들어보는 프로그램입니다.

이번 동계올림픽이 개최되는 청정한 강원도에서 피어나는 아름다운 꽃 즉, 각국의
젊은 선수들과, 한국의 공예작가들 그리고 응원과 축하를 위해 한마음으로 모인 전 세계
관람객들이 본 행사의 주인공(人花)임을 부각시키기 위해 본 워크숍은 기획되었습니다.

이번 워크숍은 한지공예가이자 참여 작가인 이순재 작가와 함께 장수 및 부귀영화를
상징하는 한국의 대표적인 전통문양인 모란꽃을 만들어 보는 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이와 더불어 전시기간동안 참가자들이 함께 완성해 가는 ‘눈꽃 접기’ 워크숍을 진행,
한국의 전통 지화공예를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합니다.

워크숍 진행   이순재

In wishing for good health to athletes who are the ‘flowers’ of PyeongChang 2018 or
the XXIII Olympic Winter Games, which will be the highlight of winter sports in 2018,
JI-HWA_making paper flowers program offers visitors the opportunity to make Jihwa
(or paper flowers) that were used during four ceremonial occasions
(coming-of-age ceremony, wedding, funeral, and ancestral rite) or major royal events,
instead of living flowers that were used in the past out of respect for life.
This workshop has been planned to highlight that athletes, Korean craftsmen
and visitors from around the world gathered to cheer for and congratulate the athletes
are all heroes – in other words, the beautiful flowers that blossom in Gangwon
Province where the Winter Games is hosted.

The workshop will be led by LEE Soon-jae, a Hanji craftsman and participating artist,
in making the Peony flower – a Korean traditional pattern that symbolizes longevity,
wealth and honor. In addition, there will be a workshop on ‘making snow flower’
during the exhibition period to provide an opportunity for visitors to experience Hanji,
the traditional Korean mulberry paper.

Workshop by   LEE Soon-jae

작가 소개
Artist’s Introduction

이순재 LEE Soon-jae

종이문화재단에서 선정하는 대한민국 종이장식 명인 1호인 이순재는 1959년 전라북도
완주에서 태어났다. 종이접기를 하며 한지를 재료로 다루었던 것이 계기가 되어 전통
한지공예에 입문한 이순재는 종이로 꽃을 비롯한 다양한 조형물을 만드는 종이장식 분야를
개척하여 종이장식연구회를 설립했다. 한지로 꽃을 만드는 전통 지화공예의 자료를 수집,
연구하며 어사화, 궁중상화 재현에 참여하였고, 2010년 G20 세계정상회의 기간에 서울시가
주최한 [세계 등축제]에서 참가국의 국화를 한지로 제작, 설치하여 호평을 받았다.

한국 종이문화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대한민국국회 문광위원장 공로상‘을 수상하고 현재
‘한국종이장식월드’ 대표로 활동하고 있는 이순재는 한국의 전통 종이인 한지를 이용하여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작품을 만드는 한지 공예가이다.

LEE Soon-jae is designated as master of paper decoration No. 1 by the Paper
Culture Foundation. Lee was born in Wanju, Jeollabuk-do in 1959.
Lee entered the field of traditional Hanji (Korean traditional paper) crafts through
her experience of using Hanji in origami. He created a new field of paper
decorations that creates various sculptures with paper, including flowers,
and established Paper Decoration Research Group. Lee collected information
on and studied traditional paper flower crafts, which makes flowers with Hanji,
and participated in recreating the Eosahwa (flowers that were presented
by the king to those who had passed the state civil service exams) and court
table flowers.

In 2010, at the Seoul Lantern Festival during the period of the G20 Summit,
Lee was highly acclaimed for his creation and installation of national
flowers of participating countries made in Hanji. Lee was awarded the Lifetime
Achievement Award by the National Assembly’s Culture and Tourism
Committee for his contribution to the development of Korea’s paper culture.
She currently heads the ‘Korea Paper Decoration World’ as a Hanji craftsman,
creating crafts that harmonizes the tradition and the contemporary
by using Korea’s traditional paper Hanji.

워크숍 시간 안내
Workshop Time

이순재 작가와 함께하는 지화 만들기
Making the Peony Flower

11:00 – 12:30
15:00 – 16:30

DIY KIT로 만들어보는 눈꽃 만들기
Making the Snow Flower

11:00 – 11:30
14:00 – 14:30
15:30 – 16:00
17:00 – 17:30

워크숍 신청
Workshop Application

현장 등록 / 매회 정원 6명 선착순
On site registration / 6 people per a session

워크숍 장소
Workshop Place

전시장 내 워크숍 테이블
Workshop Table in Korean Crafts Exhibition Booth

Slide 1

2월 워크숍 일정
February Schedule

스케쥴

Slide 1

3월 워크숍 일정
March Schedule

스케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