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티스트 프로파일

Artist’s Profile

김신령KIM Shin-lyoung

입사기법을 활용하여 시각적 환영을 주제로 한 장신구를 제작하는 김신령은
1976년 서울에서 태어나 국민대학교 및 국민대 대학원에서 금속공예를 전공하였다.
2003년 일본에서 개최되는 이타미 국제공예공모전 주얼리 부문에서 입상하며
심사위원 상을 수상하였고, 2008년부터 2013년까지 세 번의 개인전을 개최하였다.

2013년 국립현대미술관에서 개최된 [장식과 환영-현대 장신구의 세계]전 및 2017년
독일 뮌헨에서 개최된 [한국의 수공예(Handicrafts from Korea)] 전 등에 참여하였다.
다양한 소재를 사용한 모던한 형태의 장신구에 금속상감을 융합한 새로운 개념의
아트 주얼리를 만들고 있는 김신령은 현재 숭의여자대학교 조교수로 재직하며
국내에서 개최되는 다수의 기획전에 참여하고 있는 금속 공예가이다. .

KIM Shin-lyoung, who designs jewelry with the theme of visual illusion by using
Ipsa (metal inlaying) technique, was born in Seoul in 1976. She studied metalwork
and jewelry in Kookmin University and Graduate School of Kookmin University.

In 2003, Kim was awarded the Jury Prize in Jewelry Category at the Itami International
Craft Competition held in Japan. And she She opened three private exhibitions from
2008 to 2013. She participated in [Ornament and Illusion – Spectrum of Contemporary
Jewelry] held by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of Korea in 2013
and in [Handicrafts from Korea] held in Munich, Germany in 2017. Kim, who creates
art jewelry of a new concept by converging (combining) metal inlay on jewelry of
various materials, is a metalwork craftsman participating in many special exhibitions
held in Korea while also teaching at Soongeui Women’s College as assistant professor.